MUSINSA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추천 카테고리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닫기
아이템 | [무신사 매거진] 4월의 슈즈 컬렉션 31 목록으로 이동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
  • >
medium detail view
  • 4월의 슈즈 컬렉션


    Shoes Collection

    4월의 스니커즈 5선


    에디터 : 권현근 | 포토그래퍼 : 조석현 | 디자이너 : 조윤서

  • 4월의 슈즈 컬렉션


    Converse | Onestar Pro Ox Camo Sand, 105,000원

    1974년 일본에서 론칭한 원스타. 누구나 입을 모아 패션 롤 모델로 언급하는 ‘커트 코베인’이 세상을 떠나던 순간까지 신고 있던 스니커즈로 유명하다.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해도 원스타는 오직 일본에서만 구입할 수 있었을 정도로 희소가치가 매우 높았다. 하지만 컨버스(Converse)의 스케이트 보드 라인 컨스(Cons)가 원스타를 발매하게 되며 국내에서도 손쉽게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이후에 발매된 최신 모델으로는 ‘카무플라주’ 버전이 있다. 고전 패턴으로 손꼽히는 ‘우드랜드(Woodland)’를 적용해 70년대 원스타의 오리지널리티를 그대로 재현했기에 더욱 소장가치가 높다.

  • 4월의 슈즈 컬렉션


    “나이키 루나론을 적용한 원스타 프로”

    이 모델은 원스타의 단점으로 오랫동안 손꼽혀온 불편한 착화감을 개선한 ‘원스타 프로’다. 이전 버전과의 차이점은 바로 쿠셔닝 시스템. 나이키(Nike)의 대표 인솔인 ‘루나론’을 사용해 스포츠 슈즈의 기능성을 그대로 구현했기 때문이다. 디자인 또한 눈여겨볼만하다. 카무플라주 패턴이 갑피뿐만 아니라 아웃솔의 얇은 선에도 정교하게 표현되었으며 뒷 부분에는 컨버스의 스케이트 보드 라인 로고인 ‘컨스(Cons)’를 부착해 원스타만의 헤리티지를 부각했다. 후기에 의하면 사이즈는 대체로 크다는 의견이 많기에 평소보다 한 치수 작게 선택해야 발에 꼭 맞게 신을 수 있다.

  • 4월의 슈즈 컬렉션


    Asics Tiger | Gel-Lyte V H603L, 109,000원

    아식스(Asics)와 아식스 타이거(Asics Tiger)의 차이를 궁금해하는 이가 많을 것이다. 아식스는 모두가 알고 있는 토털 스포츠 브랜드, 아식스 타이거는 오직 ‘젤라이트’로만 이루어진 독립형 브랜드인 것. 한 가지 라인으로 브랜드를 론칭한 아식스의 행보를 과감하다고 생각할 수도 있다. 하지만 젤라이트는 기능성 슈즈 중에서도 업계가 인정하는 상당한 수준이기에 승산이 충분한 모델이다. 혹시 아직도 아식스 타이거를 체험하지 못한 초심자라면 기능뿐만 아니라 멋진 디자인으로 일본에서도 인기를 얻고 있는 1993년 모델의 리트로 버전 ‘젤라이트5 그레이’를 추천한다.

  • 4월의 슈즈 컬렉션


    “독립형 브랜드 타이거의 대표 모델”

    젤라이트5는 텅부터 힐컵이 연결된 일체형의 모노삭(Mono Sock) 시스템을 통해 차별성을 지향했다. 흔들림 없는 안정감, 끈 풀림에 구애받지 않는 자유로움 등으로 인해 한 번 맛보면 끊을 수 없다는 후문이 있을 정도. 걸을 때마다 푹신하게 발을 잡아주는 젤 쿠션 또한 기능 향상에 한몫을 했다. 디자인은 스웨이드와 매시가 동일하게 그레이 컬러로 톤온톤 구성되어 소재가 주는 조직의 멋까지도 느낄 수 있다. 외부의 신선한 공기를 유입하고 신발 안의 땀과 습기를 배출하는 통기성이 우수해 봄과 여름에 최적화된 스니커즈라고 할 수 있다.

  • 4월의 슈즈 컬렉션


    Vans | 50th Anniversary Slip-On, 69,000원

    지난 50년동안 반스(Vans)가 이룩한 최고의 업적 중 하나는 ‘슬립온’의 개발이라고 할 수 있다. 지금은 마치 하나의 신발 형태를 일컫는 것처럼 인식 변화가 생겼지만 실상은 1979년에 스케이트 보더, BMX 라이더의 도움을 받아 발매된 스니커즈의 모델명인 것. 게다가 체커보드는 반스의 상징인 동시에 슬립온의 원색과도 같은 패턴이기에 50주년 에디션으로 가장 의미 있는 요소들이 집약된 모델이다. 갑피에 적용된 로고와 50주년 타이포그래피 등 온통 특별함으로 무장한 슬립온. 가격까지 착한 편이니 반스 마니아라면 반드시 가져야 할 필수품과도 같다.

  • 4월의 슈즈 컬렉션


    “50주년의 특별함이 묻은 골든 체커보드”

    50주년의 특별함이 묻어있는 체커보드는 구매욕을 자극하기 충분한 모습이다. 특히 골드 컬러 패턴은 스페셜 에디션의 면모를 한층 드높여주는 주요 요소 중 하나. 풋베드에도 반스의 50주년을 상징하는 로고가 새겨져 있으며 레드와 화이트 일변도의 러버 탭은 골드와 블랙으로 새 컬러 조합을 공개했다. 슬립온의 투박함을 고급스럽게 바꾸는 동시에 발에 닿는 촉감까지 고려해 슈즈 안에 가죽을 덧대는 등 세심하게 디자인됐다. 또한 액션 스포츠에 적합하도록 고안된 사이드 고어, 탁월한 접지력의 와플 솔 등은 슬립온의 40년을 간직한 유산이라고도 할 수 있다.

  • 4월의 슈즈 컬렉션


    adidas Originals | Tubular Doom Triple Black, 199,000원

    무신사 스토어에 한차례 대란이 예상된다. 그 이유는 이미지만으로 콜렉터들의 마음을 움직인 아디다스 오리지널스(adidas Originals) 튜블라 둠 ‘트리플 블랙’이 발매되기 때문. 전체적인 실루엣은 둠 시리즈 특유의 유려함을 유지해 미래지향적인 느낌을 주며 각기 다른 소재를 모두 블랙으로 통일해 카리스마 넘치게 연출했다. 특히 튜블라 아웃솔 중에서는 유일하게 블랙으로 디자인된 제품이기에 기대감은 더욱 크다. 온, 오프라인을 통틀어 국내에서는 오직 무신사 스토어에서만 발매하기로 결정되었으니 지난 글로벌 발매를 놓쳤다면 이번 출시를 주목하길.

  • 4월의 슈즈 컬렉션


    “진정한 의미의 올 블랙 스니커즈”

    블랙 컬러의 네오프렌 어퍼와 그 위를 감싸는 스웨이드 오버레이의 향연. 튜블라 둠만의 특징인 리브는 오래 착용해도 늘어짐 없이 견고함을 유지하며 발목을 안정적으로 잡아준다. 특히 무엇보다 눈에 띄는 디테일은 블랙 컬러의 튜블라 아웃솔이다. 트리플 블랙과 동일한 블랙 바디의 스니커즈도 출시된 적이 있지만 화이트 컬러의 아웃솔과는 판이하게 다른 묵직함까지 느껴지기 때문이다.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불꽃 로고도 블랙 컬러의 힐컵과 톤 대비를 이루도록 배치되어 오랜만에 진정한 의미의 ‘올 블랙 스니커즈’를 만날 수 있게 됐다.

  • 4월의 슈즈 컬렉션


    adidas Originals X Hyke | AOH-006 Micropacer, 359,000원

    네이버후드(Neighborhood), 요지야마모토(Y-3) 등 유수한 일본 브랜드와 작업을 해온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이번에는 여성 패션 브랜드 하이크(Hyke)를 선택하며 일본의 신인 브랜드까지도 폭을 넓혔다. 여러 스니커즈가 출시되었지만 마이크로페이서를 새롭게 풀이한 006은 미니멀리즘을 내세우는 하이크의 색이 짙게 묻어있는 모델이다. 슬로건이 의미하는 ‘최소한의’라는 뜻처럼 필수적인 디테일을 제외하고는 모두 생략해 최대한 간결하게 표현한 것이 특징. 과학적인 설계 방식의 마이크로페이서와 심플을 강조하는 여성 브랜드의 조합이기에 아이러니한 인상도 준다.

  • 4월의 슈즈 컬렉션


    “필수 요소 제외하고 모든 디테일을 생략”

    아디다스의 컬렉션 중 가장 미래지향적인 느낌이 나는 슈즈 마이크로페이서. 커버 안으로 숨긴 슈 레이스, 전면에 부착된 만보기와 시계 기능의 기기 등 다양한 요소를 보면 짐작할 수 있다. 이러한 성격으로 인해 마이크로페이서는 지금까지 대부분의 컬래버레이션을 할 때 소재를 과학적 설계의 느낌이 나는 실버 컬러, 패턴으로 바꾸거나 로고를 비롯해 부수적인 디테일을 추가해왔다. 허나 이번 컬렉션은 오히려 정반대의 시도다. 하이크의 브랜드 로고조차 볼 수 없다. 변화된 디테일은 토(Toe)의 스웨이드일 뿐 모든 것이 절제되었다는 점에서 완벽한 미니멀리즘을 보여준다.

  • 4월의 슈즈 컬렉션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
  • >

무신사의 시작에는 ‘스니커즈’에 대한 정통성이 짙게 깔려있다. 탄생 배경의 의미를 되새기며 스니커즈 콘텐츠 ‘슈즈 컬렉션’의 첫 번째 포문을 연다. 아디다스 오리지널스(adidas Originals) 튜블러 둠 블랙과 하이크 에디션, 아식스 타이거(Asics Tiger) 젤라이트 5, 컨버스(Converse) 원스타 옥스 카모, 반스(Vans) 50주년 슬립온 등 4월에 주목해야 할 스니커즈 5선을 소개한다.
관련 링크 : 스니커즈 무신사 스토어 (store.musinsa.com/app/items/lists/018)

패션 웹진이자 셀렉트숍인 무신사는 스트릿, 어반, 스포츠, 디자이너 브랜드의 다양한 정보 및 상품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www.musinsa.com
Event 이벤트
729건 기사 선택된 옵션 [ 브랜드 : 아디다스 X ]
top bottom